연구사업

HOME > 연구사업 > 연구과제:여론조사

연구과제:여론조사

한국당 33.84% vs 시민당 33.35%… 지역구와는 또 달랐던 정당투표 표심 (동아일보=박성진 기자)

  • 관리자
  • 20.04.22
  • 254

동아일보 박성진 기자

2020/04/17


기사 원문보기


[총선, 여당 압승]여야 득표율 맞선 비례선거
민주 5곳-통합 3곳 가져간 충북… 비례투표선 한국당 36.26%로 1위
“찍을 후보 없어도 黨은 성향따라”… 범진보 52.2%-범보수 41.54% 득표
예전 총선 팽팽했던 양상 깨져… “진보 유권자 많아지고 있다는 것”


4·15총선에서 실시된 비례대표 선출을 위한 정당 투표에서 미래한국당은 33.84%, 더불어시민당은 33.35%의 득표를 얻었다. 지역구 후보를 포함한 전체 총선 결과는 민주당이 큰 차이로 승리를 거뒀지만 정당 투표에서는 집권여당과 제1야당이 팽팽히 맞섰다는 의미다.

16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미래한국당은 경북(56.76%), 대구(54.79%), 경남(44.6%), 부산(43.75%) 등에서 상대적으로 많은 표를 얻었고, 더불어시민당은 광주(60.95%)와 전남(60.34%), 전북(56.02%)에서 절반이 넘는 득표를 기록했다. 미래한국당과 더불어시민당의 득표가 모(母)정당인 미래통합당과 더불어민주당의 지역구 선거 성적표와 비슷하게 맞물린 것. 다만 미래한국당이 36.26%의 득표로 더불어시민당을 누른 충북 지역에선 지역구 8곳 가운데 민주당이 5곳, 통합당이 3곳을 차지했다. 비례대표와 지역구 투표 결과가 엇갈린 것.

눈물 흘린 심상정, 고개 숙인 손학규 심상정 정의당 대표(왼쪽 사진)가 16일 총선 중앙선대위 해단식에서 눈물을 보이고 있다. 같은 날 손학규 민생당 상임선대위원장이 위원장직을 사퇴하며 고개를 숙이고 있다. 이번 총선에서 정의당은 6석에 그쳤고 민생당은 당선자를 내지 못했다. 장승윤 tomato99@donga.com·김재명 기자

이에 대해 신율 명지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는 “지역구 투표에선 개인적 친소 관계나 호불호 때문에 정치적 지향에 따른 지지 정당과 후보 선택이 엇갈리는 경우가 있지만 정당 투표는 유권자의 성향이 그대로 드러난다”고 말했다. 후보자의 자질 등이 변수로 작용하는 지역구 투표와 달리 정당 투표는 보수와 진보 같은 유권자의 이념적 성향이나 지지 정당이 더욱 뚜렷하게 구별된다는 것.


이번 비례대표 선거 결과를 진보와 보수 등 ‘진영’의 관점에서 살펴보면 범진보 진영(더불어시민당, 정의당, 열린민주당, 민생당, 민중당)이 얻은 득표의 총합은 52.2%로, 범보수 진영(한국당, 국민의당, 우리공화당, 한국경제당)의 득표 41.54%보다 10.66%포인트 높다. 2016년 20대 총선 정당 투표에서 33.50%를 얻은 새누리당과 32.7%를 득표한 범진보 진영(더불어민주당, 정의당)이 팽팽히 맞선 것과 다른 결과다. 2012년 19대 총선에서도 새누리당 42.8%, 자유선진당 3.2% 등 보수 성향 정당들이 얻은 득표의 합은 48.2%로, 민주통합당 36.5%, 통합진보당 10.3% 등 진보 성향 정당이 획득한 득표율 48.5%와 비슷했다.



출처: http://www.donga.com/news/article/all/20200417/100695468/1

게시판 목록
기사 당선자 예측 여론조사 실효성 없다 (신동아=정현상 기자)
기사 한국당 33.84% vs 시민당 33.35%… 지역구와는 또 달랐던 정당투표 표심 (동아일보=박성진 기자)
기사 총선 여론조사 얼마나 맞았을까…판세 읽었으나 격전지 예측 한계 (뉴시스=김지훈 최서진 류인선 기자)
기사 [중앙선데이] 집 전화 대신 안심번호 활용... 여론조사 정확도 높아져 (중앙선데이=고성표 기자)
기사 [배종찬의 민심풍향계] 선거 여론조사는 살아 있었다 (시사저널=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
기사 압승이라더니 접전, 접전이라더니 압승… 일부지역 여론조사 안맞아 (조선일보=홍영림 여론조사전문기자)
기사 [선택 4·15] 지난 총선 예측 실패한 여론조사, 승패는 맞췄다 (연합뉴스=김동현 기자)
기사 여론조사, 결과적으로 적중했지만…무당층·세부지역 오차는 한계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
기사 "코로나보다 무서운 게 굶어죽는 것… 서민은 먹고사는 문제를 더 중시" (조선일보=최보식 선임기자)
기사 [동아광장/한규섭]트위터의 사례로 본 ‘가짜 뉴스’ 해법
기사 [동아광장/한규섭] 리얼미터와 한국갤럽 괴리의 두 가지 시사점
기사 [동아광장/한규섭]여론조사 공표금지 기간 폐지해야
기사 '6연속 헛발질' 여론조사, 이번 총선인들 맞힐까
기사 [총선D-16 여론조사] 서울 승부처 5곳 중 4곳 민주당 우세
기사 [이슈4·15] 53대31, 44대40… 같은 날 다른 결과 낸 여론조사업체
기사 [만물상] 오염된 여론조사 - 조선일보 이동훈 논설위원
기사 [탐사하다] 6년차 조사원의 고백 "2016년 총선 때 여론조작"
기사 [탐사하다] '사람이 묻냐 기계가 묻냐' 따라 여론조사 18%P 차이
기사 [탐사하다] 수상한 여론조사···응답자 절반이 文투표층이었다
기사 [동아광장/한규섭] 여론조사 방식에 대한 과학적 검토 있어야
게시물 검색